자허차행

자허차행

옛부터 내려오는 객가인의 엽차 제조법을 전승하여 차 향기가 오래동안 이어져 왔는데 이는 현대인과 다예의 아름다운 인연을 이어주는 매개이다. 여주인인 셰추이샤 여사는 원래 민남인이었는데 객가촌락으로 결혼해 와 한 마디의 객가말도 못하던 데서 오늘날 유창하게 객가말을 구사하게 되었는데 이로 인해 「자허차행」이라고 이름을 지었으며 바로 「함께 좋아지자」라는 뜻을 담고 있다. 특유한 오롱차 종류를 자연농법으로 재배하는데 자연생장은 물론이고 벌레들이 갉아 먹은 흔적에서도 볼 수 있듯이 농약없이 재배하여 만든 동방미인차는 과일향도 짙어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주소:
신주현 베이푸향 수이지촌 2린 17-3호

유동꽃 여행 전자지도

地圖塞這1

유동꽃 여행 전자지도

부근 탐방